:
본문 바로가기

■ 필리핀 구석구석/메트로 마닐라

[필리핀 생활] 따알화산 레벨 4단계, 분화 임박 (화산 경보 단계 보는 방법)



마닐라 근교 따가이따이에 있는 따알 화산(Taal Volcano)은 오늘 오후 2시경에 연기 기둥이 솟아오르는 모습이 목격되면서 2단계 경보가 내려졌는데, 불행하게도 화산 활동이 고조되고 있다. 


필리핀 화산지진학연구소(Phivolcs)에서는 2020년 1월 12일 오후 7시 30분을 기점으로 따알화산에 대해 4단계(위험 수준 분화 임박) 경보를 내렸다. 이미 화산 부근 출입을 전면 통제된 상황이며, 따가이따이와 바탕가스 등 따알 화산 주 분화구 반경 14km 이내에 있는 지역에는 대피령이 내려졌다. 소문에 의하면 따알 화산 주변으로 화산재가 비처럼 내리고 있다고 한다. 카비테는 물론 올티가스와 퀘존 인근까지 화산재가 날리고 있는 형편이라 마닐라공항도 공항 폐쇄 조치가 내려졌다 . 




▲ 위의 이미지를 PDF 파일로 다운로드 받기

필리핀 화산 경보 단계.pdf




화산 경보 단계 (화산 분화 경계 레벨)

- 필리핀 화산지진학연구소(Phivolcs)에서는 따알 화산에 대해 분화 가능성에 따라 화산 경보 단계를 레벨 0에서 레벨 5까지 6단계로 나누고 있으며 숫자가 커질수록 위험한 것이 된다. 

화산 분화는 지진과 달리 대부분의 경우 전조 현상을 볼 수 있다. 화산섬 마그마의 활동이 시작되면 분화구에의 연기나 소리, 냄새 등으로 화산 폭발을 알아챌 수 있게 되므로 어느 정도 피난이 가능하다는 이야기이다. 따라서 필리핀 화산지진학연구소(Phivolcs)의 화산 분화경보를 놓치지 않고 보고 있다가 각 경보 단계에 따라 내려지는 입산규제, 피난지시, 대피 권고 등의 행동 요령을 꼭 따르는 것이 좋다. 물론 화산 경보가 발령되지 않아도 조금이라도 위험을 느끼면 피난하는 것이 좋다.

마욘화산과 피나투보 화산 등은 경계 단계를 다르게 적용한다. 화산의 규모나 위치 등에 따라 경보 단계가 달라질 수 있지만, 단계가 올라갈수록 위험해지는 것은 비슷하다. 

- 만일 분화에 직면하면 머리를 보호할 수 있게끔 헬멧 등을 쓰고 서둘러 분화구에서 멀어지는 것이 좋다. 방진 마스크나 방진 고글 등을 이용하는 것이 좋은데, 만약 그런 보호장구가 없다면 수건이라도 이용해서 화산재나 화산가스를 최대한 흡입하지 않도록 한다.

- 화산이 분화하면  크고 작은 돌멩이부터 화산재까지 내린다. 화산재를 흡입하면 기침이나 호흡곤란 등 호흡기에 영향을 주고 눈의 가려움증과 통증, 충혈을 일으킬 수 있으니 실내에 머무는 것이 좋다.



※ 위의 내용은 아래 자료를 참고로 작성되었습니다. 

필리핀 화산지진학연구소(Phivolcs - Philippine Institute of Volcanology and Seismology)

https://www.facebook.com/PHIVOLCS/

https://www.phivolcs.dost.gov.ph/index.php/volcano-hazard/volcano-alert-level



[필리핀 생활] 따알화산 레벨 4단계, 분화 임박 (화산 경보 단계 보는 방법) 

- Copyright 2019. 콘텐츠 스튜디오 필인러브 all rights reserved -


※ 저작권에 관한 경고 : 필인러브(PHILINLOVE)의 콘텐츠(글. 사진, 동영상 등 모든 저작물과 창작물)는 저작권법의 보호 대상입니다. 필인러브의 콘텐츠를 개인 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올리실 때는 반드시 출처를 적어주시기 바랍니다. 사전 동의 없이 내용을 재편집하거나, 출처 없이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실 경우 저작권법에 따라 법적 조치를 취하겠습니다.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