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필리핀 이해하기/생활·사회·문화

[필리핀 자유여행] 필리핀 방문 해외 관광객 1위는 이제 한국인이 아닌 중국인?

반응형



1980년대까지만 하더라도 기업 출장이나 해외 취업 등의 뚜렷한 목적 없이 해외로 나가는 일은 상당히 힘든 일이었다. 그냥 공항으로 가서 비행기를 타면 되지 않을까 싶지만 여권 발급이 되지 않았다. 1970년대 정부에서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배포한 안내문에 "당신은 해외여행 편에 오른다면 그때부터 당신은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한국을 대표하게 되는 것입니다. (중략) 우리나라에서도 충분히 구입할 수 있는 사치품은 구입하시지 말고 피와 땀으로 벌어들인 외화를 한푼이라도 절약하시어 조국 근대화와 나라살림을 윤택하게 하는데 기여해 주시기 바랍니다."라는 문구가 들어갔을 정도였다. 그러다가 대망의 1988년이 왔다. 1988년의 화두는 단연 88서울올림픽이었다. 호돌이 세대가 태어나던 그해, 아이들은 골목에서 굴렁쇠 놀이를 했고, 어른들은 솔담배보다 88담배를 사고 싶어 했다. 코리아나가 부른 88서울올림픽 주제곡 '손에 손잡고'의 가사가 저절로 입에서 나올 즈음 올림픽은 성공적으로 끝났다. 그리고 다음 해, 1989년 1월 1일이 되자 '전 국민의 해외여행 자유화 조치'라는 것이 취해졌다. 88올림픽을 치르는 동안 이룬 경제성장과 국제화가 맞물린 결과였다. 그렇게 여권만 가지고 있어도 특별대우를 받던 시절은 끝이 났다.  


요즘은 해외여행 대중화 시대이다. 실제 우리나라 해외 여행객 수를 조사해보면 1년에 3,000만 명에 달한다. 우리나라 사람 10명 중 2.24명은 1년에 한 번 해외여행을 간다는 조사 결과도 있다. 여행 관련하여 좀 더 자세한 통계 자료를 보고 싶다면 한국관광공사의 관광지식정보 시스템을 보면 되는데, 관광지식정보 시스템의 통계 자료에 따르면 올해 2019년 1월부터 2019년 3월까지 해외여행객 수가 7,864,430명이나 된다. 작년 같은 기간 해외여행객이 7,430,354명이었으니 해외 여행객 수가 다소 줄어들었다고 볼 수 있는데, 1월(2,912,331명)에 출국한 사람이 2월(2,617,946명)과 3월(2,334,153명)보다 조금 많았다. 어쨌든, 매달 200만 명이 넘는 한국인이 해외로 나가고 있다. 


그런데 올해 1월에서 3월 사이 해외여행을 떠난 한국인 중 519,584명은 필리핀을 여행의 목적지로 삼은 듯하다. 여러 번 입출국을 반복한 여행객도 있고, 여행 목적이 아닌 사람도 있겠지만 그런 부분을 모두 고려해도 상당한 숫자이다. 최근 필리핀 관광청의 발표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3월까지 필리핀 방문 해외 관광객 수는 220만 명인데 이중 한국인 관광객 숫자가 519,584명에 달한다고 한다. 그래서 올해 1분기 전체 관광객 중 한국인이 1위(23.6%)를 차지했는데 중국(463,804), 미국(293,780)보다 압도적인 숫자를 보여주었다는 것이다. 이렇게 한국인 방문객이 늘어난 것에 대해 필리핀 관광부(DOT)에서는 보라카이 재개장 때문이라고 판단했다. 하지만 4월이 되자 상황이 바뀌었다. 중국인 방문객 수가 139,177명에 되면서 중국인이 한국인을 제치고 외국인 여행객 1위를 차지한 것이다. 하지만 여전히 한국인 관광객 수는 다른 국가에 비해 상당히 많은 숫자를 자랑한다. 중국인은 여행이 아닌 취업 목적으로 필리핀을 방문하는 경우가 많으니 아직도 순수 여행객 숫자는 한국인이 더 많지 않을까 짐작된다.


잡채와 불고기를 매우 좋아해서 한국에 방문할 때마다 먹는다는 '베르나데트 로물로 푸얏' 필리핀 관광부 장관이 매우 기뻐할 일이지만, 필리핀을 방문하는 방문객 수는 점점 늘고 있다. 2017년도만 해도 660만으로 조사되었지만, 2018년이 되자 710만으로 7.7%나 증가했다. 그리고 올해 필리핀 관광부(DOT)에서는 820만 명이 필리핀을 방문하리라 예상한다. 작년에 필리핀을 방문한 여행객 중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한 것은 한국인으로 무려 22.3%를 차지했다. 작년 한 해 동안 158만7959명이나 되는 한국인이 필리핀을 방문한 것이다. 2위는 중국(125만5258명), 3위는 미국(103만4396명)이었다. 관광객이 가장 많은 달은 1월로 조사되었다. 필리핀 사람들이 필리핀을 방문하는 외국인 여행객 수에 관심을 보이는 것은 관광업이 필리핀 경제에 기여하는 바가 크기 때문이다. 작년 필리핀 경제에 대한 관광산업의 기여도는 12.7%로 추정된다. 당연히 관광산업의 활성화로 인한 고용 창출 효과도 크다. 약 540만 명이 관광업에 종사하는 것으로 조사되고 있으니, 필리핀 인구의 10%에 이른다는 해외근로자(OFW. Oversesa Filipino Workers)만큼이나 국가 경제에 크게 이바지를 하는 셈이다.


■ 필리핀을 방문한 외국인 여행객의 공항 이용 현황  

필리핀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은 주로 어디 공항을 이용할까? 작년 필리핀 관광부(DOT)의 통계를 보면 열 명 중 6명은 마닐라공항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공항(21.5%)와 보라카이 칼리보공항(9.22%) 이용객이 마닐라공항 다음으로 많았다



▲ 위의 이미지를 PDF 파일로 다운로드 받기

필리핀을 방문한 외국인 여행객의 공항 이용 현황.pdf



■ 필리핀 방문 관광객 통계 (2016년 ~ 2018년) 

▲ 위의 이미지를 PDF 파일로 다운로드 받기

필리핀 방문 관광객 통계.pdf



▲ 필리핀 관광부에서 발표한 2019년 4월 외국인 관광객 통계 자료 



■ 대한민국 해외여행객 수

1. 2018년 : 총 28,695,983명 


1월2월3월4월5월6월
2,866,780명2,311,009명2,252,565명2,230,200명2,331,565명2,323,986명
7월8월9월10월11월12월
2,495,297명2,519,860명2,225,756명2,347,876명2,295,810명2,495,279명


2. 2019년 


1월2월3월
2,912,331명2,617,946명2,334,153명



※ 위의 내용은 아래 자료를 참고로 작성되었습니다. 

· 필리핀 통상산업부(DTI) International tourist arrivals to the Philippine 2016 - 2018

https://www.dti.gov.ph/resources/statistics/tourist-arrivals#graph 

· Tourism statistics

http://www.tourism.gov.ph/news_features/Jan_Apr_Arrivals2019.aspx

https://psa.gov.ph/tourism-satellite-accounts-press-releases

https://www.facebook.com/DepartmentOfTourism/photos/a.197422286951318/2189356594424534/?type=3&theater

· 한국관광공사의 관광지식정보시스템

https://know.tour.go.kr/ 

· 해외여행자는 나라를 대표하는 민간외교관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8/30/2018083001936.html

· top foreign travelers in the Philippines in April 

https://www.facebook.com/PhilippineSTAR/photos/a.134754620011561/1378823112271366/?type=3&theater

· Contribution of Tourism to the Philippine Economy is 12.7 percent in 2018

https://psa.gov.ph/tourism-satellite-accounts-press-releases



[필리핀 자유여행] 필리핀 방문 해외 관광객 1위는 이제 한국인이 아닌 중국인?

- 2019년 7월, 필리핀 마닐라, written by Salinger -


※ PHIL IN LOVE(필인러브)에 적힌 글과 사진은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 대상입니다. 본 콘텐츠(글. 사진, 동영상)를 개인 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콘텐츠를 재편집해 내용 변경 및 무단 사용시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반응형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