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필리핀에서 장보기 /매장정보

[필리핀 마닐라] 체험공간이 있는 스포츠 레저용품 종합판매점, 데카트론(Decathlon) 필리핀 매장 위치



스포츠 레저용품 브랜드 1위라고 하면 나이키와 아디다스, 푸마, 뉴발란스 등이 먼저 떠오르지만, 인지도가 아닌 매장 규모로 따진다면 프랑스의 데카트론(Decathlon)이 1위를 차지하지 않을까 싶다. 지난 1976년 프랑스에서 시작해 현재 전 세계 47개국에 무려 1,414개에 달하는 매장을 가지고 있는 데카트론(Decathlon)은 특히 유럽 사람들에게 많이 사랑받는 스포츠 레저 전문 브랜드이다. 데카트론은 그리스어로 '열 개의 스포츠'라는 뜻을 지녔다고 하는데, 그 이름답게 고객에게 최소 10개의 스포츠에 대한 재미를 알려주겠다는 모토를 가지고 출발했다. 데카트론을 창립하여 억만장자 사업가 대열에 들어선 미셀 르클레르크(Michel Leclercq)는 데카트론 창립 당시부터 고객이 자사의 용품을 쉽게 사용해보고 구매할 수 있도록 고객 경험을 높이는 데 집중했는데, 평균 1,200평(4000㎡) 규모의 큰 매장에 각 스포츠 별로 체험공간을 만들어 놓고 등산에서부터 골프, 수영, 다이빙, 배드민턴, 승마 등 각종 스포츠를 다양하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국가별로 혹은 매장에 따라 구비된 제품 구성이 조금씩 다르지만 대략 5,000여 개에 달하는 품목의 제품을 갖추고 매장을 운영하는데, 각 스포츠 종목별로 별도의 체험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창업자의 철학에 따라 데카트론은 상품은 쓸만한 품질을 유지하면서도 가격이 저렴한 게 특징이다. 수영복이나 등산복이야 대량 생산으로 가격을 낮출 수 있다고 해도 골프용품이나 다이빙용품 등까지 왜 이렇게 저렴할까 싶은 생각이 들게 하는 이유는 간단하다. 제품 설계, 디자인, 생산부터 운반, 판매까지 직접 하면서 자체 생산 상표만을 판매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데카트론에서는 생산 공장을 한 곳에 집중하지 않고 각 제품에 쓰이는 원재료 가격이 싼 곳을 찾아 공장을 전 세계에 흩뿌려둔다. 물류 창고를 전 세계에 두어서 물류에 있어 과다한 비용이 지출되지 않도록 한 것도 가격 거품을 낮출 수 있는 이유가 되었다. 다양한 방법을 통해 최대한 제품 가격을 낮춤으로써 스포츠를 시작하려는 이들에게 장비 구매에 대한 부담감을 줄일 수 있도록 한 것이다. 누구나 알만한 슈퍼스타를 광고 모델로 쓰지 않기 때문에 데카트론이라는 이름을 알라고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일이 쉽지는 않았지만, 저렴한 가격대의 질 좋은 상품을 살 수 있음이 입소문을 타면서 유럽인들에게 스포츠용품과 아웃도어용품계의 이케아(IKEA) 매장이라는 인식을 심어주게 되었다. 절감한 마케팅 비용으로 제품 개발에 투자하고 있음을 고객에게 어필한 것도 성공 요인의 하나였다.


필리핀에는 데카트론 매장이 어디에 있을까?

데카트론(Decathlon)에서는 지난 2017년 6월 필리핀에 첫 번째 매장을 냈는데, 바로 알라방 페스티발몰 매장이었다. 그 후 카비테 다스마리냐스와 올티가스 티엔데시타스에까지 매장을 넓혀, 2019년 2월 현재 필리핀에서는 총 3개의 매장이 운영되고 있다. 매장별로 제품이 조금씩 다를 수도 있지만, 피트니스, 조깅, 자전거 사이클링, 산악자전거, 수영, 윈드서핑, 카약, 각종 수상스포츠, 골프, 등산, 하이킹, 트래킹, 낚시, 마라톤, 배드민턴, 탁구, 야구, 축구, 농구, 배구, 인라인스케이트, 스케이트보드, 롤러블레이드, 승마, 복싱, 낚시, 발레, 체조, 골프, 캠핑용품 등 각종 스포츠 관련 용품을 판매하고 있다. 스포츠 입문자가 쓸만한 제품을 두루 갖추고 있어서 취미로 스포츠를 하나 즐겨보고 싶어도 장비 구매가 부담스러워 입문하지 못하고 있었을 때 방문해보기 좋다. 최상급 품질의 고급 장비를 구한다면 조금 실망일 수도 있지만, 가격을 생각하면 품질이 좋은 편이다. 일반적으로 고가의 가격대가 형성되어 있는 제품들도 크게 비싸지 않은 가격대에 판매하고 있어서 자주 쓰지 않거나, 소모품에 가까운 장비를 살 때 적당하다. 온라인 판매도 하고 있지만, 데카트론의 제품을 구매한 적이 없다면 매장에 방문하여 제품을 직접 보고 체험공간에서 제품의 성능을 직접 테스트해보는 것이 좋겠다. 




스포츠 레저용품 종합 판매점, 데카트론 필리핀(Decathlon Philippines)

■ 홈페이지https://www.decathlon.ph/

■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DecathlonPH/

■ 온라인 구매 

매장까지 방문이 어렵다면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구매도 가능하다. 제품 무게 및 지역마다 배송료가 달라지는데, 2천 페소 이상 구매 시 무료 배송을 받을 수 있다. 신용카드 외에도 세븐일레븐 결제, 지캐쉬(GCash) 등을 통해 요금을 낼 수 있다. 





■ 매장위치

 Decathlon Alabang 

- 전화번호 : (02) 850 3322

- 주소 : Festival Mall, Corporate Ave, Alabang, Muntinlupa, 1770 Metro Manila, Philippines

- 위치 : 알라방 페스티발몰 

- 영업시간 : 오전 10시 ~ 오후 10시


② Decathlon Dasmarinas

- 전화번호 : (046) 458 4692

- 주소 : Robinsons Place Dasmariñas, Emilio Aguinaldo Hwy, Dasmariñas, 4114 Cavite, Philippines

- 위치 : 카비떼 다스마리냐스 로빈슨 플레이스 

- 영업시간 : 오전 10시 ~ 오후 9시


③ Decathlon Pasig 

- 전화번호 : (02) 921 3738

- 주소 : Tiendesitas, Ortigas Ave. cor E. Rodriquez Ave. (C-5), Pasig City, 1604 Metro Manila, Philippines

- 위치 : 파시그. 올티가스 애비뉴 티엔데시타스(Tiendesitas)

- 영업시간 :  오전 10시 ~ 오후 10시





▲ 필리핀 알라방 페스티발몰 




▲ 매장 바로 앞에 주차장이 크게 마련되어 있다. 주차비는 3시간 기준 40페소이다. 



▲ 데카트론 필리핀 알라방 매장 



▲ 잠깐만 둘러보고 나오기가 힘들 정도로 매장이 넓은 편이다.  



▲ 데카트론(Decathlon)의 제품은 자체 개발을 통해 만든 브랜드라서 제품 인지도가 높지는 않다. 캠핑용품 등의 경우 제품 구매 전 직접 제품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하고 있으니 직접 보고 구매하면 된다. 




▲ 세계적인 스포츠용품 소매 업체인 데카트론은 중간 마진을 없앤 자체 상표 제품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함으로써 스포츠 시작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는 데 주력했다. 저렴한 가격과 다양한 품목 판매로 '아웃도어계의 이케아'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 승마용품 코너 



▲ 캠핑용품 코너





▲ 낚시용품 코너 




▲ 데카트론에서는 어린이 용품도 많이 판다.  







▲ 조류 관찰용 장비도 판다. 



▲ 데카트론의 개발 제품 중 대표적인 제품 중 하나인 '이지브레스' 스노클링 마스크도 판매한다. 가격은 1,200페소이다. 





▲ 다이빙용품 



▲ 이곳에서 판매하는 용품이 최고급 품질의 제품은 아니라고 하지만 가격 대비 품질이 괜찮은 것은 사실이다. 매일 즐길 수 있는 스포츠가 아니라서 스포츠용품에 큰돈을 들이고 싶지 않다면 데카트론이 적격이 아닐까 싶다. 오래 쓸 물건이라기보다 가볍게 쓰기 좋은 물건이 많다. 




▲ 카약 코너 




▲ 수영복 디자인이 세련되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임산부용 수영복까지 판다. 래시가드는 매우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 탁구대 




▲ 골프 체험존 



▲ 요가 체험존 



▲ 발레 및 체조용품 코너 




▲ 활쏘기 용품



▲ 자전거 용품 코너






[필리핀 마닐라] 체험공간이 있는 스포츠 레저용품 종합판매점, 데카트론(Decathlon) 필리핀 매장 위치 

- Copyright 2019. 콘텐츠 스튜디오 필인러브 all rights reserved -


※ PHIL IN LOVE(필인러브)에 적힌 글과 사진은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 대상입니다. 본 콘텐츠(글. 사진, 동영상)를 개인 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콘텐츠를 재편집해 내용 변경 및 무단 사용시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태그